동해시, “평택~삼척간 동서고속도로 서명운동 추진”
동해시, “평택~삼척간 동서고속도로 서명운동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서고속도로 관련사진(제공: 동해시)ⓒ천지일보 2020.1.13
동서고속도로 관련사진(제공: 동해시)ⓒ천지일보 2020.1.13

완전개통 10만 서명운동 추진

주요정당·후보자에게 서명부 전달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평택~삼척간 동서고속도로 추진협의회’가 제천~삼척 미개통 구간(123㎞)의 착공 촉구를 위해 지난 10일부터 오는 2월 7일까지 관련 7개 시·군 주민들을 대상으로 10만 서명운동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앞서 지난 2019년 9월 동서고속도로 완전개통을 위한 청와대 국민청원을 추진했으나 참여인원 기준인 20만명을 넘지 못하고 청원이 마감됐다.

이에 시는 국민청원이 디지털 약자에게 접근방식이 어려웠던 만큼 이번 10만 서명운동은 보다 많은 시민의 참여가 가능할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심재희 동해시기획감사담당관은 “동서고속도로 완전개통에 대한 시민들의 간절한 바람과 강한 의지가 정부에 전달되어 모든 국민이 고르게 교통 편의를 누리고 지역이 균형 있게 발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주민 서명부는 관계부처는 물론 2020년 총선 공약에 반영될 수 있도록 주요정당과 후보자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