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창묵 원주시장, “올해 민생경제 주요 현안 사업 마무리에 집중할 것”
원창묵 원주시장, “올해 민생경제 주요 현안 사업 마무리에 집중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원주=이현복 기자] 원창묵 원주시장이 2일 시청 브리핑실에서 2020년 신년 첫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천지일보 2020.1.2
[천지일보 원주=이현복 기자] 원창묵 원주시장이 2일 시청 브리핑실에서 2020년 신년 첫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천지일보 2020.1.2

[천지일보 원주=이현복 기자] 원창묵 원주시장이 2일 시청 브리핑실에서 경자년 새해 정례브리핑을 열고 “시정 주요 현안 사업들을 임기 내 완료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원 시장은 “쥐는 부지런함과 번영함을 의미한다”며 “올 한 해에는 시민 여러분 가정 형편이 더욱 좋아지는 한 해, 사업이 번창하는 한 해가 되길 소망한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지난해에는 어느 해 보다 풍성하게 결실을 보는 한해였다”며 주요성과로 부론 국가산업단지 지정 준비용역 착수, 원주천 댐 착공, 1군사령부 부지 일부 환원, 미군기지 캠프롱 원주시 환원, 유네스코 문학 창의 도시 문화 도시 선정, 정지뜰 호수공원 전액 국지 사업 확정, 제7회 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 성공적 개최 등 여러 사업에 대해 강조했다.

“특히 지난해 확정된 사업의 조기 가시화에 주력하며 민생경제와 현안 사업 마무리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확장적재정정책으로 소비촉진과 경기부양을 위해 상반기 내 4천억원 이상 최대 5천억원까지 공공지출을 늘릴 것과 추가경정예산을 애초 5월에서 3월로 앞당겨 1천억원을 증액 편성해서 민생경제에 마중물이 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현안 사업인 ▲간현관광지 종합개발사업 조성 ▲치매안심센터 내 육아종합지원센터와 미리내 도서관 개관, 생명 협동교육관 개관, 제2장애인 복지관 건립사업 추진 ▲흥업 매지저수지 경관과 농업용수 확보를 위한 가동보 설치, 거북섬 복원 ▲무실~만종 서부순환도로 공사 완공 ▲캠프롱 부지 문화체육공원 조성사업 착수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 원주향교 도시문화 마을 조성 ▲치악산 둘레길 2단계 사업을 추진해서 123km 전구간 개통 계획 등을 연말까지 마무리하겠다”고 덧붙였다.

원 시장은 특히 “시의 당면과제는 여주~원주 전철 복선화 사업 기간 단축이다”며 “지난해 9월 여주~원주 전철 복선화가 사실상 확정됐고, 사업비 증액으로 예비타당성 재조사로 개통시기가 늦어질 수 있지만 임기 내에 착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원창묵 원주시장은 “이제 임기 중반에 접어드는 올해부터 그동안 역점적으로 추진해온 현안 사업들을 임기 내 완료할 수 있도록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