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기획 > 종교기획
[특별기획]“목사님 때문에 떠나요”신도 급감개신교 핫이슈 ‘신천지’
박준성 기자  |  pjs@newscj.com
2011.02.16 10:29:28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지난달 20일 제22회 한기총 정기총회에서 길자연 목사가 제17대 대표회장 인준받는 과정에서 길자연 목사가 선거법을 위반했다며 불만을 품은 총대들이 언성을 높이자 이에 반박하는 총대들도 한 치의 양보 없이 발언권을 얻기 위해 손을 들며 고성을 지르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지난 1995년 통계청 발표에 의하면 개신교인은 876만여 명이었다. 그러나 10년이 지난 2005년 발표한 통계에서는 14만 4000여 명이 줄어든 861만여 명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12월 기독교윤리실천운동(기윤실)이 설문조사 한 결과발표에 의하면 “개신교 신뢰도가 타종교에 비해 큰 폭으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통계청 조사결과에서 드러난 개신교인 감소 현상과 무관치 않다.

기윤실은 ‘목회자의 자질’과 ‘목회자의 언행이 일치되지 못한 모습’ 등에서 그 원인을 찾을 수 있다고 진단했다. 이를 확인이라도 하듯, 최근 개신교 연합기관으로 한국 교회를 대표하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가 분열될 위기에 놓여 있다.

전ㆍ현직 대표회장이 교권을 놓고 정기총회 현장에서 폭언과 폭행을 일삼아 충격을 안겨줬다. 이날 길자연 신임 대표회장은 “두 쪽 난 한기총”이라고 스스로 언급해 사실상 한기총이 분열됐음을 공개적으로 인정했다. 한기총 16대 대표회장 이광선 목사는 대표회장 선거 과정에서 “금권선거를 했다”는 양심선언으로 한국 교회에 참회를 구했다.

또 한기총 개혁을 위한 비상대책위원회는 “길자연 목사 측에서도 금권선거를 통해 대표회장에 당선됐다”고 폭로해 파장이 일고 있다. 올해 초 한국 교회를 대표하는 여의도순복음교회와 소망교회는 담임 목사를 둘러싼 교권 다툼으로 목회자 간 비방과 폭행이 오가며 사회로부터 비난을 받았다.

 이 같은 현상에 대해 일부 목회자들은 “한국 교회 신뢰가 땅에 떨어지고 있으며 목사라는 이들이 한국 교회를 무너뜨리고 있다”면서 탄식을 쏟아냈다. 한편 예장합동총회 소속 김장환 목사는 한국 교회의 부패와 타락의 근본 원인은 사실 말씀의 부재에 있다고 일침을 가했다.       

[관련기사]

박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연재] 원작+a 新라파엘로

이번 라파엘로 연재에서도 ‘스테레오 비전’ 기법을 위해 제작된 작품을 소개한다. 스테레오 비전은 마치 스피커가 두 개의 음량을 동시에 내듯 입체감이 살아 있는 것처럼 하기 위해 같은 사진을 가지고 다양한 색깔을 넣어 제작한 유리원판 필름이다.이 스테레오 비전 기법으로 만들어진 유리원판은 ‘입체경’을 사용해서 보면 두 작품이 합쳐져서
 

[단독|부모은중경]

지금까지 유례가 없던 고려 초기 광종 때 부모은중경(父母恩重經) 옥책(玉冊)이 처음 발견됐다. 희귀 유물로, 학계에 귀중한 자료
 

“부패한 종교 하나되야 전쟁종식”

▲ 26일 ㈔세계여성평화그룹(대표 김남희)과 천지일보(대표 이상면)가 ‘전쟁 없는 평화의 세계와 통일된 조국을 후손에게 물려주자’는 취지로 ‘지구촌전쟁종식평화포럼’과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이만희 대표 초청강연을 진행했다. 초청 강연자로 나선 이만희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대표가 발제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필리핀 민다나오 가톨릭-이슬람 40년
전체기사의견(7)
최고ㅋㅋ
2012-05-02 13:30:01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정말 회개하셔야 합니다!! 그리고 정
정말 회개하셔야 합니다!! 그리고 정말 깨어있는 신앙인이라면 어떻게 해야 천국을 갈수 있는지 스스로 찾아보셔야 합니다!! 진리의 말씀이 나오는 곳을 찾아가야 하지 않을까요?
깨끗한세상
2012-03-05 14:09:28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돈과 권력만 좋아하는 목회자들은 하나
돈과 권력만 좋아하는 목회자들은 하나님 앞에 회개하고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위해 살아야 할 것입니다.
눈꽃여왕
2012-02-27 22:46:42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scjbible.tv확인해봅시다~^^
scjbible.tv
확인해봅시다~^^
lovecj
2012-02-18 11:07:24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목사님들이 저런 행실...하나님이 기
목사님들이 저런 행실...하나님이 기뻐하시기야 하겟습니까?
그런 행싱 때문에 하나님이 함께 하시지 않는 것임을 아직도 모르겟습니까?
제 주위에도 기독교엿다가 무신앙 되는 이들이 많던데..다 돈만 밝하고 부조리한 교회와 목사님들 때문이 아닙니까?
무조건 교회 안다니면 지옥 하기전에 스스로를 돌아보시길!
카제하야
2012-02-14 00:41:55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한낱 물고기도 양식을 찾아 가는것처럼
한낱 물고기도 양식을 찾아 가는것처럼
참신앙인은 참하나님의 말씀을 따라 가야합니다.
scjbilbe.tv
길라임되고파
2011-02-16 17:20:13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하나님은 중심을 보신다고 하셨는데 우
하나님은 중심을 보신다고 하셨는데 우리는 하나님의 자녀라고 하면서도 사람을 보고 신앙을 하다보니 내 맘에 안 들면 교회 안 나가고, 교회 옮기고...
교회가 무슨 베스킨라빈스31도 아니고 골라 가는 재미가 있나?
부산갈매기
2011-02-16 14:25:35
찬성:1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목사님들의 여러가지 문제로 인해 기독
목사님들의 여러가지 문제로 인해 기독교인들이 떠나는 건 좀 그렇지만 무엇보다도 목회자를 보고 신앙하는 것 자체를 지양해야 하는 거죠. 우리나라의 신앙이 기복신앙적 성향을 띄는 것과 사람을 보고 신앙하는 풍토가 만연해 있죠.
이번 기회에 한국 교회가 각성할 수 있음 좋겠네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7)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新 독립야구단 ‘미라클’ 창단 초읽기

새로운 독립야구단이 내달 창단한다. ...
“2022년 월드컵 11∼12월 개최 굳어졌다”

“2022년 월드컵 11∼12월 개최 굳어졌다”

FIFA 실무회의 수장 BBC 인터뷰. 2022년 카타르 월드컵의 개최 시기가 11∼12월로 굳어졌다는 핵심 관계자의 말이 나왔다. 세이크 샬만 빈 이브라힘 알 칼리파(바레인) 아시아축구연맹 회장은 24일(한국시간) 영국 BBC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혔다.그는 개최 시기를 결정하기 위해 결성된 실무회의의 회장을 맡고 있다.세이크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5년 2월 27일자[천지만평] 2015년 2월 25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