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2020년 국비 역대 최대 1179억원 확보
[동해] 2020년 국비 역대 최대 1179억원 확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내년 정부예산을 역대 최대 규모로 확보해 동해시 주요 현안사업 추진이 탄력 받는다고 18일 밝혔다.

내년도 당초예산에 반영된 국고보조금과 국가균특회계보조금, 기금 등 정부예산은 전년대비 약 196억원(19.9%)이 증가한 1179억원이다.

특히, 국가균특회계보조금 예산은 지방이양사업을 포함 전년대비 약 72억원(48%)이 늘어난 약 222억여원이 확보돼 공약사업과 신성장동력사업의 안정적 추진을 위한 여건이 마련됐다.

국비 확보현황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보건·사회복지분야 892억원(75.7%) ▲문화·관광분야 32억원(2.7%) ▲교육분야 18억원(1.5%) ▲교통·물류·SOC분야 88억원(7.5%) ▲산업분야 22억원(1.9%), 농림·해양수산분야 72억원(6.1%) ▲미세먼지 등 환경분야 22억원(1.9%), 안전 등 기타분야 33억원(2.8%)이다.

국비 확보 주요 신규사업은 ▲공동화장시설 신축(10.5억원) ▲복합어린이청소년도서관 건립(18억원) ▲발한지구 도시재생 뉴딜(31.5억원) ▲삼화지구 도시재생뉴딜(21억원) ▲청년소셜랩 공간조성사업(3억원) 등이다.

주요 계속사업은 ▲동해시 청소년체육문화센터 건립(19억원) ▲전용축구장 인조잔디 교체(1.8억원) ▲쇄석장 등 폐산업시설리노베이션(10.3억원) ▲어달지구 연안정비(9.8억원) ▲동호지구 도시재생뉴딜(8.2억원) ▲새뜰마을사업(8.9억원) 등으로 체육, 문화, 도시재생 등 지역의 생활기반이다.

특히 복합어린이청소년도서관 건립사업의 경우 어린이청소년도서관에 생활문화센터가 접목되는 생활SOC의 대표적인 복합화 사례로 정부의 생활SOC 3개년 계획에 반영돼 2022년까지 3년간 국비를 지원받는다.

또한 내년부터 일부 국가균특회계사업이 지방으로 이양됨에 따라 도비 재원으로 확보된 주요 사업은 ▲무릉복합체험관광단지 진입도로 개설(25억원) ▲무릉계곡 순환산책로 조성(12억 2000만원) ▲문화팩토리 덕장 건립(8억 4000만원) ▲한섬감성바닷길 조성(10억 4000만원) ▲생활환경숲 조성(2억 6000만원) 등 66억원 규모이다.

심재희 동해시기획감사담당관은 “정부예산 순기·동향에 맞는 단계별 전략적 대응으로 민선7기 신성장동력사업과 공약사업의 완성을 위한 안정적 재원 마련에 집중하고 생활SOC 확충, 스마트 인프라, 미세먼지 저감 등 시민생활 편의·안전·건강을 위한 사업을 중점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