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양향의 ‘일출’
강양향의 ‘일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울산=이성애 기자] 울산광역시 울주군 온산읍 강양리에 있는 작은 항구 강양향에 14일 힘찬 아침해가 떠 오르고 있다. 일출을 카메라에 담기 위해 사진작가들이 이른 새벽부터 움직이는 이곳은 작가들이 찾는 ‘최애명소’로서 물안개까지 더하면 풍경이 장관이다.ⓒ천지일보 2019.12.16
 

[천지일보 울산=이성애 기자] 울산광역시 울주군 온산읍 강양리에 있는 작은 항구 강양향에 14일 힘찬 아침해가 떠 오르고 있다. 일출을 카메라에 담기 위해 사진작가들이 이른 새벽부터 움직이는 이곳은 작가들이 찾는 ‘최애명소’로서 물안개까지 더하면 풍경이 장관이다.

[천지일보 울산=이성애 기자] 울산광역시 울주군 온산읍 강양리에 있는 작은 항구 강양향에서 14일 일출을 카메라에 담기 위해 사진작가들이 이른 새벽부터 준비하고 있다. 강양향은 사진작가들이 찾는 ‘최애명소’로서 물안개까지 더하면 풍경이 장관이다. ⓒ천지일보 2019.12.1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