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복지사각지대 따뜻한 겨울나기
대구시, 복지사각지대 따뜻한 겨울나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가 오는 16일 시청 별관 대강당에서 1억 4000만원 상당의 식품과 생활용품 꾸러미를 만들어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1390가구 주민에게 전달한다. 사진은 지난해 행사 모습. (제공: 대구시) ⓒ천지일보 2019.12.13
대구시가 오는 16일 시청 별관 대강당에서 1억 4000만원 상당의 식품과 생활용품 꾸러미를 만들어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1390가구 주민에게 전달한다. 사진은 지난해 행사 모습. (제공: 대구시) ⓒ천지일보 2019.12.13

취약계층 1390가구 1억4000만원 상당 물품 전달

[천지일보 대구=송해인 기자] 대구시가 오는 16일 시청 별관 대강당에서 1억 4000만원 상당의 식품과 생활용품 꾸러미를 만들어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1390가구에 전달한다.

이번 행사는 대구기부식품등지원센터와 기초 푸드 뱅크·마켓(20개소) 사업장이 지역 내 주민들에게 나눔행사를 진행한다. 전달되는 식품 및 생활용품 꾸러미는 삼계탕, 라면, 식재료, 세제 등 15가지 품목으로 구성됐으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세대가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게 마련했다.

이날 꾸러미 포장 작업은 이상길 행정부시장과 기부 참여 기업 대표와 자원봉사자 100여명이 함께 만들며 고혈압, 당뇨 등 만성질환으로 건강상태가 좋지 않은 기초생활수급자 독거노인 2가구를 찾아가서 꾸러미를 전달하고 위로한다.

또한 만들어진 꾸러미는 대구시가 구·군을 통해 찾아낸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1390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금산삼계탕, NH농협은행 대구본부, ㈜영원상사 등이 식품 및 생활용품 나눔을 위해 기여했다.

이상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이번 행사를 준비해 주신 대구광역기부식품등지원센터와 지역사회 소외된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사업에 역점을 두고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을 위한 지원 사업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