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전국 흐리고 비… 미세먼지 비상
[내일날씨] 전국 흐리고 비… 미세먼지 비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올 겨울 첫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된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네거리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낀 채 출근길을 재촉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12.10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올 겨울 첫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된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네거리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낀 채 출근길을 재촉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12.10

[천지일보=이수정 기자] 11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곳곳에 비가 오겠다.

서울은 새벽부터, 경기도와 강원도(동해안 제외), 충청도는 오전부터, 전라도와 경북 서부 내륙은 낮에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5㎜ 내외다.

아침 최저 기온은 -1~10도로 평년보다 높겠고 낮 최고기온도 6~17도로 포근하겠다. 그러나 오후부터는 기온이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나쁨’으로 예상된다. 수도권을 비롯해 다른 지역도 일시적으로 ‘매우 나쁨’일 때가 있겠다.

기상청은 “강원 영동은 대기가 매우 건조해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신경을 써야 한다”며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은 바람이 매우 강하고 그 밖의 해안도 바람이 강할 것으로 예상돼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환경부는 미세먼지로 대기질이 매우 나빠짐에 따라 10일에 이어 11일에도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수도권, 부산, 대구, 충북, 충남, 세종, 강원영서지역에서 비상저감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통행을 단속하고 적발된 차량은 과태료 10만원이 부과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