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 폐비닐 재활용 공장서 불
곡성 폐비닐 재활용 공장서 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곡성=연합뉴스) 7일 오전 6시 37분께 전남 곡성군 입면 폐비닐 재활용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작업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