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지역 ICT 기업 인공지능 기술 세미나’ 개최
전주시 ‘지역 ICT 기업 인공지능 기술 세미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와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서문산성)이 6일 진흥원 세미나실에서 ‘지역 ICT 기업 인공지능 기술 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다. (제공: 전주시) ⓒ천지일보 2019.12.7
전주시와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서문산성)이 6일 진흥원 세미나실에서 ‘지역 ICT 기업 인공지능 기술 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다. (제공: 전주시) ⓒ천지일보 2019.12.7

AI 기술 확산 및 관련 산업 육성

ICT 기업·진흥원 직원 역량 강화

4차 산업혁명 AI 관련 기술 공유 

[천지일보 전주=신정미 기자] 전주시와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서문산성)이 6일 진흥원 세미나실에서 AI 기술 확산 및 관련 산업 육성을 위한 ‘지역 ICT 기업 인공지능 기술 세미나’를 개최했다.

시는 전주지역 ICT 기업의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 지역 ICT 기업 관계자 40여명을 대상으로 4차 산업혁명의 핵심으로 손꼽히는 인공지능(AI) 관련 기술을 공유했다.

4차 산업혁명 혁신기술인 인공지능 기업 육성을 위해 마련된 이날 세미나는 인공지능 전문가 초청 특강과 오는 2020년 전주시 인공지능 사업 방향 소개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특강 시간에는 김승일 모두의 연구소 소장과 정준수 ㈜오브젠 상무가 각각 ‘딥러닝 기술 어디까지 왔나’와 ‘인공지능 서비스 차별화를 통한 신규일자리 및 창업 기회 창출’을 주제로 강연했다.

이어 설미정 전주시 스마트시티과 인공지능팀장이 내년도 전주시 인공지능 기반 공공서비스 발굴 계획에 대해 소개했다.

특히 이날 세미나에서는 ▲인공지능 ▲공공서비스 ▲일자리 ▲금융 ▲스마트시티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질의응답과 토론을 통해 인공지능 시대의 전주의 미래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등 지역 ICT 기업 및 진흥원 직원들의 역량을 강화하는 좋은 기회가 됐다.

신윤석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정책기획관 단장은 “이번 세미나가 우리 지역 ICT 기업의 인공지능 분야 역량 강화에 도움이 된다”며 “기업이 약진할 방안 및 개선책을 고민하는 기회가 되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진흥원에서는 올해 지역 ICT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도모하기 위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기술인 5G와 블록체인을 주제로 기술 세미나와 간담회를 2회 진행한 바 있으며 이번 인공지능 세미나는 3회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