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靑, 검찰 압수수색에 성실히 응하라”
한국당 “靑, 검찰 압수수색에 성실히 응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이정섭 부장검사)는 이날 유재수(55)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개인비리와 감찰무마 의혹 수사와 관련해 오전 청와대 압수수색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4일 오후 청와대 전경의 모습.ⓒ천지일보 2019.12.4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이정섭 부장검사)는 이날 유재수(55)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개인비리와 감찰무마 의혹 수사와 관련해 오전 청와대 압수수색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4일 오후 청와대 전경의 모습.ⓒ천지일보 2019.12.4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자유한국당이 4일 검찰의 청와대 압수수색 시도에 대해 “청와대는 검찰의 압수수색에 성실히 응해 수사에 필요한 자료를 하나도 남김없이 제출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성원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현재 유재수 감찰 관련 자료를 청와대가 모두 폐기시킨 정황이 있어 압수수색이 불가피한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청와대는 감찰농단 사태를 덮으려는 일체의 시도를 중단해야 한다”며 “압수수색을 지연시켜 번 시간 동안 자료 복원마저 못하게 하는 비열한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고 했다.

또 “은폐하려는 진실은 결국 국민의 눈과 검찰의 손에 낱낱이 밝혀질 것임을 명심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