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환, 故 차인하 애도
이태환, 故 차인하 애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인하 (출처: 판타지오)
차인하 (출처: 판타지오)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배우 이태환이 고(故) 차인하를 애도했다.

이태환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김윤아의 ‘Going Home(고잉 홈)’의 가사 일부를 캡처한 것이다.

캡처된 부분에는 ‘이제 짐을 벗고 행복해지길 나는 간절하게 소원해본다’라는 가사가 적혀있다.

이태환은 차인하와 같은 소속사다.

한편 차인하는 지난 3일 오후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017년 영화 ‘내 마음 깊은 곳의 너’로 데뷔한 차인하는 현재 MBC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출연 중이었다.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너무나 가슴이 아프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돼 참담한 심정”이라며 “지금까지 차인하를 응원해주시고 많은 사랑을 보내주신 여러분께 슬픈 소식을 전해드리게 돼 진심으로 가슴이 아프다. 아직도 믿기지 않는 소식에 애통한 마음 뿐”이라고 전했다.

이어 “갑작스러운 비보에 누구보다 큰 슬픔에 빠졌을 유가족 분들이 고인의 마지막 길을 잘 보내 줄 수 있도록 부디 루머 유포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며 “장례는 유가족들의 뜻에 따라 조용히 치를 예정”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