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 드론으로 연안해역 종합 안전관리
동해시, 드론으로 연안해역 종합 안전관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연안해역 안전관리용 무인 멀티콥터(드론)를 구입해 동해해양경찰서(서장 권오성)와 위탁관리 계약을 체결하고 오는 12월 초부터 현장 배치·운용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무인 멀티콤터는 인명수색·순찰 등 임무용 5대, 교육용 1대 총 6대가 운영되는 가운데 ▲인명 구조 ▲조난선박 구조 ▲불법어업 단속 ▲해양오염 관리 등 종합 안전관리에 활용될 예정이다.

시는 특히 현재 운용중인 ‘스마트 도시안전망 시스템’에 무인 멀티콥터를 연계하면 연안해역 긴급상황 발생 시 현장 영상을 동해시 안전정보센터에 실시간 전송이 가능해 연안해역 안전관리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창현 동해시해양수산과장은 “최근 겨울철 성어기에 따른 어선 증가와 해양레포츠 활성화, 해안가 철조망 철거에 따른 연안해역 이용 관광객 증가에 따라 안전사고 예방을 강화하고, 긴급상황에 신속·효율적으로 대응하여 사고없는 안전한 바다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