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호 공식입장… “리조트 불법용도변경, 나와 무관”
정준호 공식입장… “리조트 불법용도변경, 나와 무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스타천지=안현준 기자] 배우 정준호가 26일 저녁 서울 강남구 마포숯불갈비에서 열린 JTBC 금토드라마 ‘SKY캐슬’ 종방연에 참석하던 중 포즈를 취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1.26
[천지일보·스타천지=안현준 기자] 배우 정준호가 26일 저녁 서울 강남구 마포숯불갈비에서 열린 JTBC 금토드라마 ‘SKY캐슬’ 종방연에 참석하던 중 포즈를 취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1.26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배우 정준호 측이 춘천시 소재의 대형 리조트 불법 용도변경 영업 의혹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정준호 소속사 STX라이언하트 측은 3일 “지난 2일 SBS 8뉴스를 통해 보도된 건과 관련하여 배우 정준호의 입장을 전해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정준호는 강원도 춘천시의 요구로 홍보대사의 역할을 맡게 되었고 ‘모래시계’의 세트장으로 이용 될 해당 장소의 경영과 운영에는 전혀 참여한 바 없다. 따라서 이번에 문제가 된 인허가 건과는 어떠한 연관도 없음을 밝힌다”고 말했다.

소속사 측은 “공인으로서 주변을 세심히 살피지 못한 점 사과드리며, 앞으로도 해당 장소의 경영이나 운영에 관여할 예정이 없음을 알려드린다. 아울러 허위사실을 적시하는 사람들에게는 법적조치를 준비하고 있음을 알려드린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정준호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STX라이언하트입니다.

지난 2일 SBS 8뉴스를 통해 보도된 건과 관련하여 배우 정준호의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배우 정준호는 영화 ‘모래시계’에 캐스팅 된 이후 이 영화의 진흥을 위해 홍보대사로서 명예회장직을 맡아 왔습니다.

강원도 춘천시의 요구로 홍보대사의 역할을 맡게 되었고 ‘모래시계’의 세트장으로 이용 될 해당 장소의 경영과 운영에는 전혀 참여한 바 없습니다. 따라서 이번에 문제가 된 인허가 건과는 어떠한 연관도 없음을 밝힙니다.

공인으로서 주변을 세심히 살피지 못한 점 사과 드리며, 앞으로도 해당 장소의 경영이나 운영에 관여할 예정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아울러 허위사실을 적시하는 사람들에게는 법적조치를 준비하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