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징팝스, 서울창업허브서 스타트업 PR 데모데이 마무리
라이징팝스, 서울창업허브서 스타트업 PR 데모데이 마무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론홍교 교육을 수강한 스타트업이 60여명의 미디어를 대상으로 피칭을 하고 있다. (제공: 라이징팝스) ⓒ천지일보 2019.11.26
언론홍교 교육을 수강한 스타트업이 60여명의 미디어를 대상으로 피칭을 하고 있다. (제공: 라이징팝스) ⓒ천지일보 2019.11.26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PR회사 라이징팝스가 자사가 주최한 스타트업 PR 데모데이를 성료했다.

라이징팝스는 주로 스타트업과 스타트업 지원 기관을 클라이언트로 하고 있는 PR회사로 현재 서울창업허브 보육성장 파트너스로 활동 중이다. 이번 데모데이는 지난 10월부터 진행된 ‘언론홍보 배울 스타트업·누구나’ 교육 과정의 마지막 행사로 지난 19일 서울창업허브에서 마무리했다.

데모데이에는 언론홍보 교육을 수강한 스타트업 15개사 피칭을 진행했고, 데모데이의 청중으로는 기자, 블로거, 유튜버 등 다양한 미디어들 60여명이 참석했다.

주로 상금이나 투자 등 혜택이 있는 일반적인 데모데이와 달리 이번 데모데이는 참가한 스타트업들에게 홍보 혜택을 제공한 것이 특징이라고 라이징팝스 측은 설명했다.

에컨대 이번 데모데이 이후에는 후속 기사에서 나아가 블로그 등 각종 뉴미디어 포스팅이 이어질 예정이다. 또한 스타트업이 피칭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도 제공될 예정이다.

데모데이에 참가한 블로거는 “피칭하는 스타트업의 발표 자료를 인쇄물로 제공해주고, 미리 파일을 담아둔 USB를 기념품으로 제공해줘서 좋았다”며 “덕분에 조금 늦게 도착해서 앞부분 스타트업의 발표를 못 들었지만, 파일을 보고서 포스팅을 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또 다른 청중 참가자인 패스트벤처스 김활 심사역은 “다른 데모데이와 달리 딱딱하지 않고 재미있게 진행된 점이 독특했다”며 “참가 스타트업의 로고가 삽입된 기념품도 받고 좋았다”고 말했다.

라이징팝스 김근식 대표는 “상금과 투자가 걸리지 않은 까닭에 대표가 아니라 담당자가 편하고 즐겁게 피칭을 할 수 있었던 자리였다”며 “파인듀를 서비스하는 태인교육의 정이랑 담당자가 한 피칭의 경우, 몸통 배너를 한 직원들이 등장하고 문화상품권을 증정하는 퀴즈 이벤트를 진행함으로써 청중들에게 큰 웃음을 줬다”고 말했다.

메인콘텐츠의 피칭을 진행한 송여진 담당자는 “8회차에 걸친 언론홍보 교육의 마침표인 데모데이를 통해 스타트업 간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또 다른 참가 스타트업인 비비마켓 조세명 대표는 “그간 데모데이는 성과가 이미 있는 기업들이 발표하는 자리였던 까닭에 참가가 어려웠다”며 “이번 데모데이는 언론홍보 교육 이수만으로 무대에 서서 여러 미디어들을 대상으로 PR을 목적으로 한 피칭을 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데모데이 참가 스타트업은 그림민화랑, 네임팬 아이디북, 넥스트러스트 KBTC, 뉴아인, 다타 비비마켓, 딜리버리T, 마음수업, 마이페어, 메인콘텐츠, 모두의 주차장, 쉐어픽, 이투이헬스, 질링스, 큐피스트 , 태인교육 등 총 15개사였다

스타트업 PR 데모데이에서 태인교육이 퀴즈를 내면서 피칭을 하고 있다. (제공: 라이징팝스) ⓒ천지일보 2019.11.26
스타트업 PR 데모데이에서 태인교육이 퀴즈를 내면서 피칭을 하고 있다. (제공: 라이징팝스) ⓒ천지일보 2019.11.2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