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농어촌상생협력기금 50억원 출연
한전, 농어촌상생협력기금 50억원 출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력 나주 본사 사옥 (제공: 한국전력) ⓒ천지일보 2019.11.20
한국전력 나주 본사 사옥 (제공: 한국전력) ⓒ천지일보 2019.11.20

농어촌 활성화·복지향상에 기여

[천지일보=전대웅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이 20일 한전 아트센터(서울 서초구)에서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협력재단)과 ‘2019년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출연 협약식’을 가졌다.

한전은 이번 협약을 통해 농어촌상생협력기금(상생기금) 50억원을 출연하고 태양광 발전설비 지원 등 농어촌 지역의 복지 향상 및 활성화 관련 사업을 시행할 계획임

상생기금은 FTA의 이행으로 피해를 입거나 입을 우려가 있는 농어촌과 농어업인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5년 11월 ‘한중 FTA 여야정 협의체’에서 기금 조성을 합의한 이래 2017년 1월 ‘FTA 농어업법’ 등 관련 법률 개정을 통해 법적 근거가 마련됐다.

김회천 한전 경영지원부사장은 “한전은 기금조성 단계부터 적극적으로 대표 공기업으로서 역할을 수행중”이라며 “기금이 적기에 제대로 집행될 수 있도록 협력재단의 협조와 지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