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免, 왕홍 손잡고 韓중소·중견 뷰티브랜드 홍보
신라免, 왕홍 손잡고 韓중소·중견 뷰티브랜드 홍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라면세점 티르티르 행사 이미지. (제공: 신라면세점)
신라면세점 티르티르 행사 이미지. (제공: 신라면세점)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신라면세점이 국내 중소중견 뷰티브랜드 ‘티르티르’와 손잡고 해외 인플루언서 초청 행사를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신라면세점은 글로벌 뷰티브랜드 ‘라프레리’와 고객 초청행사를 진행한 데 이어, 이번에는 국내 뷰티브랜드 ‘티르티르’와 협업하며 국내 중소중견 뷰티브랜드의 해외 홍보대사 역할을 자처한다. 신라면세점은 오는 22일 서울신라호텔 영빈관에서 중국의 인플루언서를 일컫는 ‘왕홍(網紅)’과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타오바오(淘寶)’의 우수 상점주, 신라면세점 구매 고객 등 300여명을 초청해 ‘티르티르’의 브랜드와 대표 상품을 알리는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티르티르’는 SNS를 통해 고객과 직접 소통하며 국내에서 인지도를 착실히 쌓아온 신생 뷰티브랜드다. 최근 면세점을 통해 해외 고객에게도 알려지며 본격적인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해 이번 신라면세점과의 공동 프로모션을 진행하게 됐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아시아권에서 두터운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티르티르’의 대표 모델 배우 박서준이 참여해 브랜드 홍보 효과를 더욱 높일 예정이다. 이날 배우 박서준은 메인 무대에 올라 포토타임을 진행한 후, 추첨을 통해 참가자와 사진촬영을 하거나 친필사인을 증정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연회장 내에 브랜드 존을 마련해 대표 화장품들을 직접 체험해보고 ‘왕홍’이 생중계를 통해 잠재고객들에게 ‘티르티르’를 알릴 수 있도록 구성했다. 영빈관 로비에는 다양한 핑거푸드와 샴페인이 마련되어 참가자들이 식음을 즐기며 자유로운 대화의 시간을 가질 수 있게 했다.

한편 신라면세점을 이용한 고객에 행사 초대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신라면세점 서울점에서 행사 당일(22일) 첫 판매를 시작하는 ‘티르티르’ 신라면세점 단독 상품을 구매하는 고객 50명에게 행사 초대권을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티르티르는 최대 40% 추가 할인 혜택이 있는 신라면세점 단독세트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글로벌 브랜드의 단독 상품 출시, 고객 초청행사에 이어 국내 중소중견 브랜드와 협업하며 뷰티 브랜드와의 협력 관계가 더욱 폭넓고 공고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면세점을 발판으로 국내의 중소중견 브랜드를 알리고 해외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