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19 겨울철 스키장 리프트 사고 대응 합동훈련 실시
경기도, 2019 겨울철 스키장 리프트 사고 대응 합동훈련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와 포천소방서가 지난 15일 포천시 베어스타운 스키장에서 ‘2019 겨울철 스키장 리프트 사고 대응 합동훈련’을 실시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경기도) ⓒ천지일보 2019.11.17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와 포천소방서가 지난 15일 포천시 베어스타운 스키장에서 ‘2019 겨울철 스키장 리프트 사고 대응 합동훈련’을 실시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경기도) ⓒ천지일보 2019.11.17

리프트 고립자 구조 실전훈련

[천지일보 경기=손정수 기자]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와 포천소방서가 지난 15일 포천시 내촌면 소재 베어스타운 스키장에서 ‘2019 겨울철 스키장 리프트 사고 대응 합동훈련’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합동훈련은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북부특수대응단과 포천소방서 구조대원과 베어스타운 스키장 안전요원 등 총 40여명이 참여해 리프트 정지 사고 시 고립자 구조를 위한 실전과 같은 훈련을 했다.

훈련 진행 내용은 ▲이론교육 ▲구조장비를 활용한 수직 진입구조 ▲케이블 도르래 접근구조 ▲소방 드론 및 빅샷이용 로프 설치 ▲팀별 구조기법 공유 ▲본부-소방서 구조대원 간 합동훈련 등이다.

오제환 북부특수대응단장은 “경기 북부에는 스키철 이용객이 30만명 이상이다. 겨울철은 강추위 및 기계오작동 등으로 인해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높은 시기”라며 “이번 훈련을 통해 구조대원의 사고 대응 전문능력을 강화하고 도민 안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스키장 리프트 안전사고 발생 시 행동요령은 신속히 119로 신고하고 구조대원이 도착하기 전까지 개별행동은 금해야 한다. 이후 구조대원과 안전요원의 지시에 따라 안전하게 구조될 수 있도록 협조해야 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