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수암보건지소, ‘심폐소생술 교실’ 교육생 모집
안산 수암보건지소, ‘심폐소생술 교실’ 교육생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5일 오후 2시 전문가 초빙 심폐소생술 실습 교육 진행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안산시 상록수보건소 수암보건지소가 ‘내 손안 4분의 기적! 심폐소생술 교실(2기)’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일상 속에서 심정지 환자 발생 시 신속한 대처를 통해 환자의 생존율을 높이고 의료취약지역인 안산동 지역주민의 응급상황 대처능력 및 생명존중 의식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의학 전문가들은 “심정지로 혈액순환이 정지된 후 4분이 지나면 병원 치료로도 불가능한 뇌 손상이 일어나고, 10분 후부터는 뇌 이외의 다른 장기들도 손상이 일어나므로 최초 목격자가 얼마나 빨리 심폐소생술을 시행하느냐가 심정지 환자의 소생과 예후를 결정한다”며 심폐소생술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교육은 오는 25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대한응급구조사협회 전문 강사진을 초빙해 가슴압박 심폐소생술 방법 및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 응급상황 시 올바른 대처요령 등의 이론과 모형을 이용한 심폐소생술 실습 등으로 구성해 진행된다.

수암보건지소 관계자는 “심정지 발생은 예측이 어렵고 60% 이상이 가정, 직장, 길거리 등 의료시설 이외의 장소에서 발생한다”며 “가족 또는 주변의 일반인이 4분 이내에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는 것은 환자의 생존율과 예후 향상에 매우 중요하므로 내 가족 및 소중한 사람을 지키기 위해 모든 지역주민이 심폐소생술과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을 반드시 익힐 수 있도록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수암보건지소는 심폐소생술 교육을 희망하는 개인 및 기관의 신청을 받아 연간 총 2기 운영할 계획이며, 신청 및 자세한 사항은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