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10년 만에 ‘U-17 월드컵’ 8강행
한국, 10년 만에 ‘U-17 월드컵’ 8강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이아니아[브라질]=연합뉴스) 5일 오후(현지시간) 브라질 에스타지우 올림피쿠 고이아니아 경기장에서 열린 'FIFA U-17 월드컵' 대한민국 대 앙골라 16강전. 최민서가 선제골을 넣고 있다. 2019.11.6 mon@yna.co.kr
(고이아니아[브라질]=연합뉴스) 5일 오후(현지시간) 브라질 에스타지우 올림피쿠 고이아니아 경기장에서 열린 'FIFA U-17 월드컵' 대한민국 대 앙골라 16강전. 최민서가 선제골을 넣고 있다. 2019.11.6 mon@yna.co.kr

16강서 앙골라 꺾어… 최민서 결승골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5일 오후(현지시간) 브라질 에스타지우 올림피쿠 고이아니아 경기장에서 열린 ‘FIFA U-17 월드컵’ 16강전에서 대한민국이 앙골라를 꺾고 8강 진출에 성공했다. 한국이 8강 진출에 나선 것은 10년만이다.

김정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 U-17 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6일 새벽 브라질 고이아니아의 올림피쿠 경기장에서 열린 앙골라와 2019 FIFA U-17 월드컵 16강전에서 전반 33분 터진 최민서(포항제철고)의 결승골을 앞세워 1-0으로 승리했다.

한국의 8강 진출은 1987년 2009년에 이어 올해 세 번째다. 아직 4강 진출에 성공한 적은 없다. 8강 상대는 오는 7일 열리는 일본-멕시코전의 승자다. 11일 오전 8시 비토리아의 클레비르 안드라지 경기장에서 진행한다.

(고이아니아[브라질]=연합뉴스) 5일 오후(현지시간) 브라질 에스타지우 올림피쿠 고이아니아 경기장에서 열린 'FIFA U-17 월드컵' 대한민국 대 앙골라 16강전. 최민서가 선제골을 넣은 후 동료들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2019.11.6 mon@yna.co.kr (끝)
(고이아니아[브라질]=연합뉴스) 5일 오후(현지시간) 브라질 에스타지우 올림피쿠 고이아니아 경기장에서 열린 'FIFA U-17 월드컵' 대한민국 대 앙골라 16강전. 최민서가 선제골을 넣은 후 동료들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2019.11.6 mon@yna.co.kr (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