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샘머리공원에 빗물체험 ‘물순환 테마파크’ 조성한다
대전시, 샘머리공원에 빗물체험 ‘물순환 테마파크’ 조성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가 서구 둔산동 샘머리공원에 빗물의 자연순환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물순환 테마파크’를 새롭게 조성한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19.10.30
대전시가 서구 둔산동 샘머리공원에 빗물의 자연순환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물순환 테마파크’를 새롭게 조성한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19.10.30

‘물순환 선도도시, 대전 특화사업’ 설계 반영, 밑그림 완료
둔산·월평동 8.2㎞ 저영향개발 투어코스로 도시 관광자원화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대전시가 서구 둔산동 샘머리공원에 빗물의 자연순환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물순환 테마파크’를 새롭게 조성한다고 30일 밝혔다.

또 둔산·월평 일원 물순환 선도도시 시범사업지역이 물순환 거리 및 저영향개발(LID) 투어코스로 조성돼 도시 관광자원화 된다.

‘저영향개발(LID; Low Impact Development)’이란 빗물이 땅속으로 침투되지 못하는 불투수면을 줄여 강우유출을 최소화하고 물순환 기능을 유지하는 개발방식이다. 

대전시 손철웅 환경녹지국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 같은 내용의 ‘물순환 선도도시 특화사업 추진계획’을 시범사업 실시설계에 반영, 한국환경공단과 함께 최종 경제성 검토(설계 VE)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대전시가 서구 둔산동 샘머리공원에 빗물의 자연순환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물순환 테마파크’를 새롭게 조성한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19.10.30
대전시가 서구 둔산동 샘머리공원에 빗물의 자연순환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물순환 테마파크’를 새롭게 조성한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19.10.30

이에 따라 2016년 환경부 공모사업에 선정된 후 민선7기 시민약속사업과 연계된 ‘물순환 선도도시 시범사업’은 대전의 대표적 불투수지역인 둔산·월평·갈마 일원(2.67㎢)에 대한 설계 밑그림을 사실상 완료함으로써 사업추진에 가속도가 붙게 됐다.

대전시의 특징적인 물순환 특화사업 계획을 보면, 시범사업지내 녹지축의 중심인 샘머리공원은 빗물정원, 빗물미로원, 잔디광장 등 다양한 저영향개발(LID)시설을 집대성한 빗물체험학습장으로 조성돼 ‘도심속 친환경 랜드마크’로 기능하게 된다.

특히 샘머리공원(11만 7306㎡)내 빗물정원(926㎡)은 3개의 식생체류지를 자연형 수로로 연결하고, 이곳에 빗물활용 물레방아와 작두펌프 등을 설치해 전국적인 빗물인프라 명소인 ‘샘머리 물순환 테마파크’의 상징물이 되도록 설계했다.

또 물길찾기 빗물미로원, 미세먼지 저감용 빗물분사 미스트, 빗물파고라 등을 설치하고 기존의 콘크리트 광장(4240㎡)을 투수성 잔디광장으로 개선, 녹지율 증가 및 시민 휴식공간 확충을 꾀했다.

이와 함께 둔산·월평지역 공원과 공공기관 및 주요도로를 연결하는 ‘물순환 거리’는 샘머리공원을 출발점으로 둔지미~한밭대로~은평~시청~시애틀공원을 순환하는 총 연장 8.2㎞의 저영향개발(LID) 투어코스 개발로 시민과 외지인이 찾는 레저·힐링공간으로 재창조된다.

대전시 손철웅 환경녹지국장은 “물순환 선도도시 조성은 수질악화, 도시침수, 지하수 고갈, 열섬현상 등의 기후변화에 대응한 친환경 도시재생사업”이라며 “둔산센트럴파크 조성과 연계해 중복공사를 방지하고 녹지축 연결, 이용률 제고로 예산절감 및 사업효과를 극대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전시 이종익 맑은물정책팀장은 “물순환 테마파크 조성, 저영향개발 투어코스 등 대전만의 특징적인 물순환 특화사업들이 설계에 반영돼 검토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며“환경부 설계승인 후 내년 4월부터는 본격 시설공사에 돌입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물순환도시 시범사업’은 둔산·월평 일원(2.67㎢)에 오는 2021년 상반기까지 약 250억원의 공사비(국비 70%)를 들여 식생체류지 조성, 투수성 포장, 침투측구 설치 등 저영향개발(LID)기법을 적용해 물순환 기능을 회복하는 빗물-그린인프라 확충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