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청소년 주도 인문학 어울한마당 ‘함께 놀아요’
담양군, 청소년 주도 인문학 어울한마당 ‘함께 놀아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어울한마당 행사 장면. (제공: 담양군) ⓒ천지일보 2019.10.23
지난해 해동문화예술촌에서 열린 청소년 어울한마당 행사 장면. (제공: 담양군) ⓒ천지일보 2019.10.23

오는 26일 담양읍 중앙공원에서 볼거리, 즐길거리 가득

[천지일보 담양=이미애 기자] 담양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과 건전한 또래문화 형성을 위해 청소년 스스로 구상하고 꾸민 ‘청소년 인문학 어울한마당’ 행사가 오는 26일 담양읍 중앙공원에서 펼쳐진다.

이번 행사는 담양군청소년문화의집에서 활동하는 청소년참여위원회와 운영위원회가 주축이 돼 청소년이 주도적으로 준비한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꾸며질 예정이며, 담양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도 참여해 간이심리검사 및 심리상담, 압화 책갈피 공예체험 등 청소년 진로탐색체험관을 동시에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스칸디아모스 화분만들기, 디폼블럭 체험, 페이스페인팅, 캘리그라피 가훈쓰기 등 다양한 체험부스와 녹색 나눔 장터 등과 함께 청소년문화의집 문화강좌 및 동아리에서 배운 기타·우쿨렐레, 댄스, 드럼, 연극 등 다양한 무대공연도 선보인다.

이외에도 신나는 마술공연 및 재능기부를 통한 플룻과 댄스 공연 등 초청 무대가 행사의 볼거리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담양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함께 참여하고 끼와 재능을 펼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만들어 청소년이 행복한 담양을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청소년 인문학 어울한마당은 지난 2013년부터 지역 청소년이 직접 기획하고 참여하는 대표적인 청소년행사로 인문학교육특구 담양만의 특색을 더한 다양한 문화체험활동 기회를 제공하며, 청소년과 지역주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