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중국 지린성 정치협상회의 방문단과 교류협력 논의
충남도의회, 중국 지린성 정치협상회의 방문단과 교류협력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 도·성 구체적 교류방안 논의…도내 기업체·농업시설 벤치마킹
유병국 충남도의장 “기쁨·슬픔 함께하는 형제로 거듭날 것”

[천지일보 충남=김지현 기자] 충남도의회는 17일 중국 지린성 장저린(江泽林) 정치협상회의 주석을 단장으로 한 방문단을 접견했다고 밝혔다.

지린성 측의 이번 도의회 방문은 지난 8월 우호교류에서 자매결연으로 관계 격상에 따른 후속 조치사항을 논의하고 구체적인 교류방안을 협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유병국 의장과 김연 문화복지위원장, 정병기 의원은 이날 방문단을 만나 충남의 문화와 농업 분야에 대해 설명하고 국제행사 지원과 민·관 교류 활성화 방안을 모색했다.

유병국 의장은 “양 도·성은 교류 뿐만 아니라 기쁨과 슬픔을 함께 나누는 형제 사이로 거듭날 것”이라며 “이번 방문이 관광과 농업 분야 경제 협력을 모색하는 계기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방문단은 18일 부여에 위치한 한국인삼공사 고려인삼창 부여공장을 방문해 정관장 생산 시설을 둘러본 후 논산 소재 스마트팜으로 자리를 옮겨 농업기술 현황을 청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