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시민소통 행정… 추경 19억 확보
남원시, 시민소통 행정… 추경 19억 확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남원=김도은 기자] 남원시 시청로 60에 위치한 남원시청 전경. ⓒ천지일보 2019.10.12
[천지일보 남원=김도은 기자] 남원시 시청로 60에 위치한 남원시청 전경. ⓒ천지일보 2019.10.12

[천지일보 남원=김도은 기자] 전북 남원시(시장 이환주)가 하반기에도 오직 시민의, 시민에 의한, 시민을 위한, 대민서비스를 펼친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남원시에 따르면 시민의 요구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2차 추가경정예산인 19억을 확보하고 소규모숙원사업과 120봉사대 운영, 생활현장과 자전거 투어, 공동체 활성화 사업 등 친절 소통 행정을 확대 추진키로 했다.

이를 위해 남원시민소통실은 23개 읍면동의 주민의견을 수렴해 나날이 차가워지는 날씨에 마을회관에 모여 생활하시는 주민과 어르신들 이용에 차질이 없도록 마을별 민간보조사업들과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등에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120봉사대 운영을 통해서도 급격한 날씨 변동에 취약한 독거노인과 소년소녀 가장 등을 위해 전기 가스 수도 등의 가사 생활 불편 민원 등을 살필 계획이다. 아울러 생활현장과 자전거 투어팀을 확대 운영해 시민생활 불편 민원처리 및 도시환경 정비, 노면 응급보수, 주요 관광지 및 시설물 등을 적극 정비할 예정이다.

특히 공동체 지원과 활성화를 위해서는 오는 15일 제3회 시민사랑방 남원시장과 함께하는 정책대화 ‘다문화가족과 함께해요’를 남원예촌 사랑마루에서 개최, 시민소통행정을 실현할 계획이다.

이밖에 내달 2일에는 ‘2019년 청년창업 한마당’을 남원 사랑의 광장에서 개최, 청년창업자 제품판매·전시, 공동체 활동 홍보, 민원마켓(일자리, 건강 등 상담)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 청년 창업 지원 내용과 그간의 성과들을 알릴 계획이다.

한편 시민 소통실 방문 민원과 열린 신문고 각종 SNS로 접수된 다양한 시민의 의견에도 경청하고 실무부서와 함께 시민의 고충을 신속히 해결할 수 있도록 처리할 예정이다.

김순기 남원시 시민소통실장은 “올 하반기에도 추진하는 업무에 누수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고 전 직원의 대민 행정 추진 시 마음가짐을 위한 친절 교육 또한 주 2회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며 “시민을 위한 친절 소통 행정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