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천일염 수매, 전국 지자체 최초 시행
영광군, 천일염 수매, 전국 지자체 최초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군 천일염을 자루에 담는 작업을 하고 있다. (제공: 영광군) ⓒ천지일보 2019.10.10
천일염을 자루에 담는 작업을 하고 있다. (제공: 영광군) ⓒ천지일보 2019.10.10

가격과 수급 안정에 성공
천일염 수매제 확대 계획

[천지일보 영광=이미애 기자] 영광군(군수 김준성)이 지난 7월 29일부터 10월 10일까지 천일염 4000t에 대한 수매를 전국 지자체 최초로 시행해 성공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영광군은 저염식 식탁 선호, 정부의 나트륨 저감화 정책 등에 의한 식습관 변화로 천일염 소비량 지속감소, 재고량 증가, 판매가격 하락 등 천일염 산업이 전반적으로 경쟁력이 약화돼 올해 처음으로 천일염 수매제를 추진하게 됐다.

천일염 수매제는 지난 7월 말 수매를 시작으로 1포대(20㎏)가격 2500원, 8월 말 3400원, 9월 초 3700원, 10월초 4500원으로 가격과 수급이 안정화되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내 현지 생산 어가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다.

그간 영광군은 천일염 수매를 시행하기 위해 천일염 가격동향 분석, 물량배정, 대행기관 운영방법, 수매기간 등을 올봄부터 면밀히 검토 해왔다.

또한 수매제 대행기관 모집공고를 통해 대행기관으로 수협을 선정하고 수매기간 중 수협과 천일염생산자협의회 양측과 사업이 원만히 추진될 수 있도록 힘써왔다.

김준성 영광군수는“천일염 수매제가 가격 안정화 및 생산자 보호를 위한 정책으로 검증된 만큼 내년에도 천일염 수매제를 확대할 계획이며 향후 수출시장 개척, 천일염 홍보정책 등 다양한 대책을 발굴해 천일염 산업을 보호하고 세계시장 속으로 한 걸음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대에 담아진 영광군 천일염. (제공: 영광군) ⓒ천지일보 2019.10.10
포대에 담아진 영광군 천일염. (제공: 영광군) ⓒ천지일보 2019.10.1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