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영남본부, 협력사와 협업 소통간담회 개최
철도공단 영남본부, 협력사와 협업 소통간담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가 10일 영남본부 28층 대강당에서 3-ZERO(사고·부패·이월 제로화)운동 실천을 위해 노반·건축·궤도·전기 분야 시공사를 대상으로 소통 간담회를 개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 ⓒ천지일보 2019.10.10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가 10일 영남본부 28층 대강당에서 3-ZERO(사고·부패·이월 제로화)운동 실천을 위해 노반·건축·궤도·전기 분야 시공사를 대상으로 소통 간담회를 개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 ⓒ천지일보 2019.10.10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본부장 이인희)가 10일 본부 28층 대강당에서 3-ZERO(사고·부패·이월 제로화)운동 실천을 위해 노반·건축·궤도·전기 분야 시공사를 대상으로 소통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공단은 철도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건설장비 정비 관련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부산~울산 등의 운행선 인접공사 안전사고 위험요인 사례를 설명해 근로자들의 안전의식을 제고했다.

또한 청렴 의식 강화를 위해 마련한 클린식사권·교통편의 제공 근절을 위한 카셰어링 등 각종 청렴제도를 설명하며 제도 활성화를 위한 협조를 당부했다.

연도 말 예산집행 극대화를 위해 올해 하반기에 착수한 포항~삼척 및 신경주~영천 복선전철 사업 궤도·전기 분야의 선금 및 기성집행 노력을 당부했으며 시공사가 제기한 관급자재 발주기간 단축·시스템분야 우선 인수인계 등의 의견을 검토 후 조속히 처리할 계획이다.

이인희 본부장은 “이번 소통간담회는 예산집행 극대화를 위한 의견을 공유하는 뜻깊은 자리였다”며 “공단과 협력사의 협업을 통해 3-ZERO(사고·부패·이월제로) 목표를 달성해 함께 윈윈(Win-Win)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