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노조, 한전공대 설립지지 성명서 발표
전력노조, 한전공대 설립지지 성명서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전대웅 기자] 전국전력노조가 10일 한전의 미래 기술경쟁력을 높이고 새로운 성장 동력 창출의 디딤돌로써 한전공대 설립을 적극 지지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노조는 “4차 산업혁명과 기후변화는 전력·에너지 산업에 기존 패러다임의 근본적 변화와 혁신을 요구하고 있다”며 “한전은 유례를 찾아볼 수 없을 속도로 빠르게 변화하는 글로벌 에너지 시장에서 지속가능을 위한 새로운 먹거리를 찾아야 하며 미래 신기술과 창의적 전문 인재를 확보하는 것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고 시장선도자(First mover)가 될 수 있는 핵심 요소”라고 강조했다.

한전은 미래 비전 달성을 위해 에너지에 특화한 연구중심 대학인 한전공대를 설립을 통해 인재·기술·아이디어·스타트업 등 혁신역량을 창출하고 국내외 혁신 주체와 긴밀하게 협업할 수 있는 개방적·창의적 플랫폼을 구축하고자 한다.

또 한전공대가 전력연구원 등 한전의 전력 R&D 인프라와 결합, 상호보완적 운영을 통해 에너지 분야 기초-응용-개발연구의 구심점으로 강력한 시너지 창출이 기대된다.

정부와 지자체도 우리나라 에너지 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에너지 신산업 클러스터 조성, 국가균형발전의 새로운 동력이자 매개체로 한전공대 설립을 지지하고, 재정, 국가대형연구시설, 클러스터 구축 등 적극적 지원을 약속했다.

전력노조는 “공기업으로서 국가와 지역의 요청에 부응하고 국가 에너지 산업의 혁신과 한전의 미래 먹거리 창출을 위한 디딤돌로써 한전공대 설립을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정치권은 한전공대가 국가 에너지 산업 발전의 초석이 될 수 있도록 대학 설립에 초당적으로 협조할 것 ▲정부는 한전공대 설립 기본계획에 따라 재정지원 및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국가대형연구시설 구축을 적극 지원할 것 ▲지자체는 대학 설립의 파트너이자 지원자로서 대학 인프라 및 정주여건 조성, 클러스터 개발을 적극 추진할 것을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