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손태영 아들 딸, 부모 쏙 닮은 외모 ‘눈길’
권상우·손태영 아들 딸, 부모 쏙 닮은 외모 ‘눈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상우·손태영 아들 딸, 부모 쏙 닮은 외모 ‘눈길’ (출처: 손태영 SNS)
권상우·손태영 아들 딸, 부모 쏙 닮은 외모 ‘눈길’ (출처: 손태영 SNS)

권상우·손태영 아들 딸, 부모 쏙 닮은 외모 ‘눈길’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배우 권상우가 손태영에 대한 여전한 사랑을 뽐냈다.

권상우는 지난 2008년 4살 연하의 아내 손태영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 룩희, 딸 리호가 있다.

특히 아들 룩희는 권상우의 외모를 쏙 빼닮아 눈길을 끈다.

권상우의 올해 나이는 44세, 아내 손태영은 40세다.

한편 권상우는 7일 방송된 SBS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했다. 권상우는 오는 17일 개봉하는 영화 ‘두번할까요’에 출연한다.

이날 권상우는 아내 손태영을 비롯한 가족들이 없으면 외롭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상운 2019-10-07 17:01:11
이쁘네...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