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갑석 국회의원, 한전공대 설립 방해 자유한국당 성토
송갑석 국회의원, 한전공대 설립 방해 자유한국당 성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송갑석(광주서구갑)의원. (제공: 송갑석 의원 사무실) ⓒ천지일보 2019.9.20
더불어민주당 송갑석(광주서구갑)의원. (제공: 송갑석 의원 사무실) ⓒ천지일보 2019.9.20

한국당 한전공대 반대법안 제출 관련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더불어민주당 송갑석(광주서구갑)의원이  지난 17일 발의한 ‘한국전력공사법·전기사업법 개정안’에 대해 자유한국당 의원이 “묻지마식 국정과제 딴지걸기”라며 강력히 비판했다.

앞서 지난 6월 자유한국당 소속 산자위원들은 나주 한전 본사를 방문해 한전공대 추진 중단을 요구하는 등 그동안 한전공대 설립을 집요하게 반대해 왔다.

송 의원은 “자유한국당이 내년 총선을 앞두고 국정과제를 정략적으로 이용해 지역갈등을 부추기려는 불순한 의도이자 발목잡기”라며 “한전공대는 세계적인 에너지 신산업 메카의 핵심축이자 국가의 백년대계 사업으로, 무분별하게 훼방 놓을 것이 아니라 오히려 여·야가 그 어느 때보다 협조해야 할 국가적 과제”라고 강조했다.

지난 17일 기본계획이 발표된 한전공대 설립은 올해 하반기 학교법인 설립 및 총장후보자 선임, 2020년 하반기 착공에 이어 2022년 개교를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한편 송 의원은 지난해 예결위 질의를 통해 한전공대 설립 정부 지원에 대한 이낙연 국무총리의 명확한 입장을 이끌어낸 바 있다. 특히 나주 한전본사에서 ‘한전공대 조기 설립 추진 및 에너지밸리 활성화 정책 간담회’를 개최하고 ‘한전공대 설립을 위한 광주·전남 공동성명서’ 발표를 이끌어내는 등 한전공대 조기설립 추진을 위한 실질적 지원노력을 기울여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