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홍수로 떠밀려온 쓰레기
인도, 홍수로 떠밀려온 쓰레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라야그라지(인도)=AP/뉴시스】 18일(현지시간) 인도 프라야그라지(구 알라바하드)에서 한 상점 주인이 홍수로 떠밀려온 쓰레기들을 걱정스러운 듯 바라보고 있다. 이 지역에 내린 폭우로 갠지스강의 수위가 위험 수위까지 높아지면서 인근 가옥이 침수되고 주민 수천 명이 대피했다.

【프라야그라지(인도)=AP/뉴시스】 18일(현지시간) 인도 프라야그라지(구 알라바하드)에서 한 상점 주인이 홍수로 떠밀려온 쓰레기들을 걱정스러운 듯 바라보고 있다. 이 지역에 내린 폭우로 갠지스강의 수위가 위험 수위까지 높아지면서 인근 가옥이 침수되고 주민 수천 명이 대피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