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연 성형고백… 부위는?
박성연 성형고백… 부위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성연 성형고백 (출처: 비디오스타)
박성연 성형고백 (출처: 비디오스타)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그룹 비너스 멤버 박성연이 성형고백을 하며 이목이 쏠리고 있다.

1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쌍둥이 트로트 가수 윙크의 강주희, 강승희와 그룹 비너스의 박성연, 두리, 정다경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성연은 “회사의 권유로 성형수술을 하게 됐다”며 “어디를 하는지도 모르고 성형수술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술실 들어가서 자고 일어났더니 붕대가 감겨 있더라”며 “내 의도가 아니었기 때문에 견적도 몰랐다”고 털어놨다.

이어 박성연의 얼굴을 살펴본 박나래는 “멀리서 봐도 턱과 코를 하신 것 같다. 콧대는 안 한 것 같다. 메부리코가 살짝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코끝은 집었다”는 박나래의 말에 박성연은 “코 끝은 연골로 했다”고 말했다. 또한 박나래가 “쌍카도 하셨다”고 말하자 박선영은 “진짜 잘 보신다”면서 엄지를 치켜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