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인사총무부, 태풍피해 일손 돕기
농협중앙회 인사총무부, 태풍피해 일손 돕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 인사총무부가 17일 태풍 ‘링링’으로 밭작물 피해를 입은 충남 태안군 반곡1리 마을을 찾아 피해 복구 일손 돕기를 실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농협) ⓒ천지일보 2019.9.17
농협중앙회 인사총무부가 17일 태풍 ‘링링’으로 밭작물 피해를 입은 충남 태안군 반곡1리 마을을 찾아 피해 복구 일손 돕기를 실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농협) ⓒ천지일보 2019.9.17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 인사총무부가 17일 태풍 ‘링링’으로 밭작물 피해를 입은 충남 태안군 반곡1리 마을을 찾아 피해 복구 일손 돕기를 실시하고 시름에 빠진 농업인들을 위로했다.

이날 일손돕기에는 이대엽 인사총무부장을 비롯한 인사총무부·충남지역본부·태안군지부 직원 40여명이 참여해 쓰러진 녹두밭 작물을 복구하고 무너진 비닐하우스의 비닐제거 작업 등 태풍 피해 복구 작업을 실시했다.

문화진 반곡1리 마을이장은 농협 직원들의 따뜻한 손길이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마을주민들에게 큰 힘이 됐다고 감사함을 표했다.

직원들과 함께 피해 복구에 같이 참여한 이대엽 인사총무부장은 “작은 힘이지만 부서 직원들이 똘똘 뭉쳐 피해 복구에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면서 보람과 뿌듯함을 느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