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조합구조개선부, 태풍 '링링' 피해 농가 일손돕기
농협중앙회 조합구조개선부, 태풍 '링링' 피해 농가 일손돕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 조합구조개선부가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경기 김포시 대곶면 과수농가를 17일 방문해 피해복구 작업을 실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농협) ⓒ천지일보 2019.9.17
농협중앙회 조합구조개선부가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경기 김포시 대곶면 과수농가를 17일 방문해 피해복구 작업을 실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농협) ⓒ천지일보 2019.9.17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 조합구조개선부가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경기 김포시 대곶면 과수농가를 17일 방문해 피해복구 작업을 실시했다.

장덕수 부장을 비롯한 20여명의 조합구조개선부 직원들은 이날 오전부터 구슬땀을 흘리며 낙과 수거 및 운반 작업 등을 실시하고 태풍피해를 입은 농업인들의 고충을 청취했다.

장덕수 부장은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농민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하며 “직원들의 작은 손길이 농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농촌일손돕기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