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규언 동해시장, “지역주민 모두가 치매 파트너”
심규언 동해시장, “지역주민 모두가 치매 파트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10일 강원도 동해시 시청 통상삼담실에서 심규언 동해시장이 치매인식개선 캠페인 ‘나도 치매 파트너’에 동참해 릴레이 인증식을 가지고 있다.(제공: 동해시)ⓒ천지일보 2019.9.16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10일 강원도 동해시 시청 통상삼담실에서 심규언 동해시장이 치매인식개선 캠페인 ‘나도 치매 파트너’에 동참해 릴레이 인증식을 가지고 있다.(제공: 동해시)ⓒ천지일보 2019.9.16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 시청 통상삼담실에서 심규언 동해시장이 지난 10일 치매인식개선 캠페인 ‘나도 치매 파트너’에 동참해 릴레이 인증식을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나도 치매 파트너’는 지역 기관장들의 참여를 통해 치매에 대한 주민들의 관심유도와 긍정적인 인식 확산으로 치매 친화적인 지역을 조성하기 위한 강원도 특화사업이다.

캠페인은 기초단체장, 기관장 등 지역 인사들이 치매 파트너 교육 이수 후 등록·인증(사진)과 함께 기관장 2인 이상을 추천하는 릴레이 형식으로 진행된다.

동해시 최초로 치매 파트너가 된 심규언 동해시장을 시작으로 시는 ‘전 직원 200여명이 함께하는 나도 치매 파트너’를 진행하고 있다.

심규언 동해시장은 “‘나도 치매 파트너’릴레이 다음 주자로 김형기 동해경찰서장과 김형식 강원도동해교육지원청교육장을 추천한다”며 “긍정적이고 올바른 인식 확산을 통해 지역주민 모두가 치매 파트너로 동참하여 치매환자와 가족이 이해받고 배려받는 동해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