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대표, 청와대 앞서 ‘조국 퇴진’ 삭발식
황교안 대표, 청와대 앞서 ‘조국 퇴진’ 삭발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가 1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앞 계단에서 열린 한국당 추석 민심 보고대회에서 구호를 외치고 있다. ⓒ천지일보 2019.9.15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가 1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앞 계단에서 열린 한국당 추석 민심 보고대회에서 구호를 외치고 있다. ⓒ천지일보 2019.9.15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6일 오후 5시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의 퇴진을 요구하는 삭발식을 한다.

한국당은 이날 “황 대표가 오늘 오후 5시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문재인 정권의 헌정유린 중단과 조국 파면을 촉구하는 삭발투쟁을 한다”고 밝혔다.

황 대표가 삭발을 하면 앞서 삭발을 한 박인숙 의원에 이어 두 번째다. 이로써 한국당 내에서 삭발 투쟁을 하는 국회의원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이학재 의원은 전날부터 국회 본청 앞에서 조 장관의 퇴진을 요구하며 단식농성을 벌이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