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NSC상임위 긴급회의… “北 발사체 발사, 강한 우려”
靑, NSC상임위 긴급회의… “北 발사체 발사, 강한 우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전경 ⓒ천지일보DB
청와대 전경 ⓒ천지일보DB

정의용 안보실장 주재… 한반도 군사안보 상황 점검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청와대가 10일 북한의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긴급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NSC 회의에서는 북한이 지난 5월 이후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 발사를 계속하고 있는 것에 대한 강한 우려를 나타내고, 이에 대한 한반도의 전반적인 군사안보 상황을 점검했다고 청와대 등은 전했다.

이날 회의는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오전 8시 10분 시작돼 국가지도통신망을 통해 진행됐다.

앞서 이날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은 오늘 오전 평안남도 내륙에서 동쪽 방향으로 미상 발사체를 2회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의 발사체 발사는 지난달 24일 함경남도 선덕에서 ‘새로 개발한 초대형 방사포’라고 주장한 발사체를 쏘아올린 지 17일 만에 또 다시 도발을 벌인 것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