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車운반선 ‘韓선원 4명’ 생존 확인… 美구조대, 선체 뚫어 선원들과 접촉
현대글로비스 車운반선 ‘韓선원 4명’ 생존 확인… 美구조대, 선체 뚫어 선원들과 접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현지시간) 미 조지아주 브런즈웍항 인근 해상에서 현대글로비스 소속 대형 자동차 운반선(PCC) '골든 레이' 호가 전도돼 옆으로 누워 있다. 이 선박에 승선한 24명 중 한국인 포함 20명이 대피하거나 구조됐으며 기관실에 있는 것으로 알려진 나머지 한국인 4명에 대해서 구조 작업이 진행 중이다. (출처: 뉴시스) 2019.9.9
8일(현지시간) 미 조지아주 브런즈웍항 인근 해상에서 현대글로비스 소속 대형 자동차 운반선(PCC) '골든 레이' 호가 전도돼 옆으로 누워 있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미국 동부 해안에서 전도된 현대글로비스 소속 자동차 운반선 골든레이호 안에 고립된 한국인 선원 4명이 생존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AP통신이 9일(현지시간) 밝혔다.

AP 보도에 따르면 미 해안경비대(USCG)는 전도된 운반선의 선체를 뚫고 4명의 선원과 연락이 닿았다.

선원들의 상태와 관련해 USCG는 “초기 징후는 그들이 배 안에 있고 상태는 괜찮다”고 전했다.

USCG 구조 요원들은 선원들을 구출하기 위해 가장 안전한 방법을 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