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서울시내 학교 ‘무료주차’ 가능
추석 연휴, 서울시내 학교 ‘무료주차’ 가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 ⓒ천지일보 2018.7.8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 ⓒ천지일보 2018.7.8

총 378곳 무료 주차장 운영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추석 연휴를 맞아 서울 시민과 역(逆)귀성객의 주차 편의를 위해 학교 운동장·주차장이 무료로 개방된다.

서울시교육청은 추석 연휴(9월 12~15일, 4일간)를 맞아 서울시민과 역(逆)귀성객의 주차 편의를 위해 학교 운동장·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추석 연휴에는 서울시내 공·사립 초·중·고등학교 총 378개교가 서울시 전역에 걸쳐 학교 주차 시설 개방에 참여한다.

서울시민 또는 귀성객은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 내 알림판을 통해 거주지 인근 학교가 개방 대상 학교인지 여부와 학교별 개방시간 등을 확인할 수 있다.

학교 주차 시설 이용을 원하는 주민들은 사전에 해당 학교를 확인하고, 문의사항이 있는 경우에는 학교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추석 연휴 학교 개방에 따라, 주차시설이 부족한 주택가에 거주하는 서울 시민의 주차난을 해소하고, 부모·형제 및 친지를 방문하는 시민과 역(逆)귀성객들의 주차 편의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향후에도 명절연휴 기간 동안 더 많은 학교가 자율적으로 주차시설 개방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학교 주차장 개방에 적극 협력하고 지원하는 자치구(종로구 외 9개 자치구 참여)를 더욱 확대해 학교가 지역 사회와 함께 소통할 수 있는 마을 공동체 역할을 지속하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희 2019-09-09 20:12:58
맞어요. 귀성하년 주차공간이 없어서 애먹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