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준 분노글… 무슨 일?
유승준 분노글… 무슨 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승준 (출처: 웨이보)
유승준 (출처: 웨이보)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가수 유승준(스티븐 유)이 분노글을 올렸다.

유승준은 8일 자신의 SNS에 지난 7월 8일 유튜브를 통해 방송된 CBS ‘댓꿀쇼PLUS 151회’ 내용을 공유하면서 글을 올렸다.

당시 방송에서 서연미 아나운서는 유승준에 대해 “저한테는 괘씸죄가 있다”라며 “완벽한 사람이었고 독실한 크리스천이었다. 어린 시절 본 방송에서 해변을 뛰면서 해병대를 자원입대하겠다고 한 기억이 있다”고 말했다.

또 유승준의 F4비자 신청에 대해 “유승준은 중국과 미국에서 활동을 하면서 수익을 낸다. 한국에서는 외국에서 번 돈에 대해서 세금을 내지 않아도 된다. 유승준은 미국과 한국에서 활동하는 것이 이득”이라고 주장했다.

이 영상에 대해 유승준은 즉각 반박했다. 유승준은 “유언비어와 거짓 루머들 때문에 어떤 사람들은 삶을 포기하기도 하지요. 나보다 어려도 한참 어린 것 같은데 저를 보고 ‘얘’라고 하시더군요. 용감하신 건지 아니면 멍청하신 건지 그때 똑같은 망언 다시 한 번 제 면상 앞에서 하실 수 있기를 기대하겠습니다”고 분노했다. 이어 “처벌 아니면 사과 둘 중에 하나는 꼭 받아야 되겠습니다. 준비 중에 있습니다”고 법적 대응까지 시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