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와이 공연강행… “한 분 와도 공연 진행”
비와이 공연강행… “한 분 와도 공연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와이 (출처: 비와이 인스타그램)
비와이 (출처: 비와이 인스타그램)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가수 비와이가 태풍 링링 영향에도 공연을 강행하겠다고 밝혔다.

비와이는 6일 인스타그램에 “공연장에 한 분이 오셔도 이천 분이 오셔도 공연을 진행하려 한다”고 밝혔다.

비와이는 “9월 7일 The Movie Star 단독 콘서트가 예정되어 있는데 당일 태풍 링링으로인해 오시는 팬분들께 어려움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어 콘서트의 연기를 생각했다”며 “하지만 멀리서 오시는 국내, 해외 팬분들의 비행기표와 숙박 예약 등의 금전적 피해를 드리기 싫었을 뿐 아니라 팬분들과의 약속을 깨고 싶지 않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더불어 예매해 주신 분들 중에 날씨의 영향으로 부득이하게 오시지 못하는 분들이 계시면 공연 당일날까지 예매하신 예매처의 고객센터를 통해 환불을 요청하시면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 받으실 수 있도록 저와 저희 Dejavu Group이 조치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비와이의 공연 관련 안내글 전문

안녕하세요. BewhY 입니다.

9월 7일 The Movie Star 단독 콘서트가 예정되어 있는데 당일 태풍 링링으로인해 오시는 팬분들께 어려움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어 콘서트의 연기를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멀리서 오시는 국내, 해외 팬분들의 비행기표와 숙박 예약 등의 금전적 피해를 드리기 싫었을 뿐 아니라 팬분들과의 약속을 깨고 싶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저는 공연장에 한 분이 오셔도 이천 분이 오셔도 공연을 진행하려 합니다.

더불어 예매해 주신 분들 중에 날씨의 영향으로 부득이하게 오시지 못하는 분들이 계시면 공연 당일날까지 예매하신 예매처의 고객센터를 통해 환불을 요청하시면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 받으실 수 있도록 저와 저희 Dejavu Group이 조치하도록 하겠습니다.

오시는 팬분들께는 잊지 못할 추억을 반드시 만들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