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in] “조국 당장 사퇴하라!”… ‘분노의 촛불집회’ 서울대·고려대생들
[현장in] “조국 당장 사퇴하라!”… ‘분노의 촛불집회’ 서울대·고려대생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학교 재학생 및 졸업생들이 23일 오후 서울대 관악캠퍼스 학생회관 앞 광장에서 열린 ‘조국 교수 stop! 서울대인 촛불집회’에서 조 후보자의 법무부 장관 후보직 및 서울대 교수직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학교 재학생 및 졸업생들이 23일 오후 서울대 관악캠퍼스 학생회관 앞 광장에서 열린 ‘조국 교수 stop! 서울대인 촛불집회’에서 조 후보자의 법무부 장관 후보직 및 서울대 교수직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서울대생, 조국 법무장관 후보직 사퇴 촉구

“타인에게 댔던 잣대 스스로에 대어 봐라”

“국민이 걸었던 기대, 이제 냉소로 변했다”

고려대생 ‘딸 부정입학’ 의혹 진상규명 요구

“딸 입학 당시 심사 자료, 투명 공개하라”

[천지일보=김빛이나, 이수정 기자] “법무장관 자격 없다! 지금 당장 사퇴하라!”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의 특혜 의혹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23일 서울대와 고려대 각각의 캠퍼스에서는 학생들이 중심이 된 집회가 열렸다.

조 후보자의 딸이 졸업한 고려대에서는 논문과 관련한 진상규명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오는가 하면 조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에서는 후보자 사퇴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터져 나왔다.

서울대 관악캠퍼스 학생회관 앞 광장에서 열린 ‘조국 교수 stop! 서울대인 촛불집회’ 참석자들은 검은 마스크를 쓰고 촛불을 들고 “책임 있는 자세로 물러나라”며 조 후보자에 대한 분노를 표출했다.

발언자로 나선 서울대에 재학중인 이상민 경제학부(18학번) 학생은 “조국 교수님이 법무부장관 후보자로 지명된 이후 쏟아지는 의혹에 기대는 설마가 되고 설마는 당혹감으로 변했으며 이제는 당혹감이 무력감으로까지 가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물론 교수님이 받고 있는 의혹들이 사실이 아닌 것이 존재할 수 있음을 알고 있다”면서 “하지만 어떻게 이 의혹들이 한결같이 교수님이 과거 말했던 쓴소리들과 정면으로 대치하고 있는지 모르겠다”고 비판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학교 재학생 및 졸업생들이 23일 오후 서울대 관악캠퍼스 학생회관 앞 광장에서 열린 ‘조국 교수 stop! 서울대인 촛불집회’에서 조 후보자의 법무부 장관 후보직 및 서울대 교수직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학교 재학생 및 졸업생들이 23일 오후 서울대 관악캠퍼스 학생회관 앞 광장에서 열린 ‘조국 교수 stop! 서울대인 촛불집회’에서 조 후보자의 법무부 장관 후보직 및 서울대 교수직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그러면서 “중학교 때 교수님의 글을 읽으며 자랐고 진심으로 동경해왔다”며 “하지만 이 동경은 과거의 동경이 됐다. 이제는 교수님을 닮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할 말이 있다면서 “국민들이 교수님에게 걸었던 기대는 이제 냉소로 바뀌고 있다. 부디 타인에게 들이댔던 엄정한 잣대를 스스로에게도 대어보길 간곡히 요청드린다”고 밝혔다.

서울대 법학과 91학번 졸업생이자 원광대 로스쿨 부교수로 재직중인 조준현씨는 “외고생이 연구 2주 만에 의학논문 저자가 된다는 것이 과연 모든 국민이 받아들일 수 있는 정의로운 일인가”라고 반문하며 “(조 후보자는) 과거 자신이 박근혜 정부를 비판하던 그 똑같은 기준을 본인에게 적용해달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조씨는 이어 “이 자리에 나오기까지 고민을 많이 했는데 (조 후보자의) 딸의 논문 논란을 듣고 나서는 분노를 참을 수 없었다”면서 “조 후보자는 더 이상 적폐라는 비판을 받지 말고 후보자에서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발언자로 나서진 않았으나 집회에 참석한 다른 학생들도 조 후보자에 대한 분노의 목소리를 쏟아냈다.

서울대 4학년생인 오종민(가명, 남)씨는 “이 자리에 나온 학생들이 모두 같은 마음일 것이라 생각한다”며 “조 후보자 딸에 대한 의혹을 듣고 열심히 노력했던 것에 대한 자괴감이 들었다. 이런 현실을 인정하고 싶지 않다”고 밝혔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학교 재학생 및 졸업생들이 23일 오후 서울대 관악캠퍼스 학생회관 앞 광장에서 열린 ‘조국 교수 stop! 서울대인 촛불집회’에서 조 후보자의 법무부 장관 후보직 및 서울대 교수직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학교 재학생 및 졸업생들이 23일 오후 서울대 관악캠퍼스 학생회관 앞 광장에서 열린 ‘조국 교수 stop! 서울대인 촛불집회’에서 조 후보자의 법무부 장관 후보직 및 서울대 교수직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서울대 대학원생인 오성규(가명, 33, 남)씨도 “조 후보자는 자진 사퇴하는 것이 맞는다고 본다”면서 “여태껏 자신이 했던 말과 행동이 다르면서, 어떻게든 이번 청문회만 넘기면 된다고 하는 모습은 국민을 무시하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조민지(가명, 여, 서울대생)씨는 “열심히 공부해서 학교에 입학한 한 학생으로서 용인할 수 없는 일에 분노감을 느낀다”며 “조 후보자는 반드시 사퇴해야 한다”고 밝혔다.

조 후보자의 딸 조모(28)씨가 졸업한 고려대 학생들은 이날 오후 6시 서울 성북구 안암동 고려대 본관 앞 중앙광장에서 집회를 열고 조씨의 입학 과정에 대한 진상규명을 촉구했다.

조 후보자의 딸은 고려대에 입학할 당시 제출한 자기소개서에 고등학생 시절 2주간 인턴으로 참여하고 제1저자로 등재된 단국대 논문 작성 참여를 포함해 10여개의 인턴십·과외활동 경력을 기재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활동 기간이 겹치거나 부풀려졌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고려대학교 학생들이 23일 오후 서울 성북구 고려대학교 중앙광장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딸의 입학 비리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며 촛불을 들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고려대학교 학생들이 23일 오후 서울 성북구 고려대학교 중앙광장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딸의 입학 비리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며 촛불을 들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중앙광장에 모인 500여명의 고려대생들은 조씨가 대학에 부정 입학했을 가능성이 있다며 학교 측에 진상규명을 요구했다.

‘명백한 진상규명’ ‘자유·정의·진리는 어디에 있습니까’ 등의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든 학생들은 “입학처는 각성하라” “정치 간섭 배격하고 진상에만 집중하자” 등의 구호를 외쳤다.

이들은 “조 후보자 딸의 입학 당시 심사 자료의 투명한 공개를 요구한다”며 “자료가 폐기됐다면 문서 보관실 실사 또는 데이터베이스 내역을 공개하라”고 대학 측에 요구했다.

이어 “문제가 된 논문의 입학사정관 검토가 제대로 됐는지도 답변을 요구한다”며 “입학처와 본부는 조 후보자 딸의 입학 과정에 대한 의혹을 명확히 해명하라. 의혹이 사실로 밝혀질 경우 조 후보자 딸의 입학 취소처분을 요구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고려대 측은 “사무관리 규정에 준해 5년이 지난 자료는 모두 폐기했다”고 설명하면서도 입학 사정을 위해 제출된 자료에 중대한 하자가 발견될 경우 입학 취소 처리가 될 수 있다고 밝혔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고려대학교 학생들이 23일 오후 서울 성북구 고려대학교 중앙광장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딸의 입학 비리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며 촛불을 들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고려대학교 학생들이 23일 오후 서울 성북구 고려대학교 중앙광장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딸의 입학 비리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며 촛불을 들고 있다. ⓒ천지일보 2019.8.23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경숙 2019-08-23 23:40:34
다른 사람에게 들이대던 잣대를 본인에게도 동일하게 적용한다면 어떤 행동을 취할지는 본인 스스로 잘 알터인데 과연 그렇게 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