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선진 폐기물 기술’ 세계 환경시장에 소개
[인천]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선진 폐기물 기술’ 세계 환경시장에 소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색기후기금(GCF) 글로벌 프로그래밍 컨퍼런스에서 각국 관계자에 홍보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천지일보 2019.8.23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SL공사)가 22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된 녹색기후기금(GCF) 글로벌 프로그래밍 컨퍼런스에 참가해 공사의 선진 폐기물 기술을 각국 환경 관계자들에게 소개했다.

이날 홍보부스를 운영하며 공사의 친환경매립과 폐기물 자원화·에너지화 기술을 소개해 참가국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고 이를 통해 협력 강화는 물론 추가적인 사업발굴의 토대를 마련했다.

특히 몽골 직접인증기구의 투울 갈자그드(Tuul Galzagd) 에코뱅킹 부문 이사를 만나 몽골의 온실가스 감축 지원을 위한 울란바토르시 매립장(NEDS) 태양광 및 매립가스 사업 계획 등을 협의했다.

김범년 기후미래기술처장은 “공사의 선진 폐기물 기술을 활용해 여러 국가들과 협력을 강화해가며 세계적 문제인 기후변화와 온실가스 문제해결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