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상적 축제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 개최
환상적 축제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에서 축제에 참가한 모델이 무대 퍼레이드를 펼치고 있는 모습. (제공: 대구시) ⓒ천지일보 2019.8.21
지난해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에서 축제에 참가한 모델이 무대 퍼레이드를 펼치고 있는 모습. (제공: 대구시) ⓒ천지일보 2019.8.21

20개국 60개팀 국내외 관람객 10만여명 참석

세계 바디페인팅 유명 아티스트 초청한 강의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와 사진작가들 축제

[천지일보 대구=송해인 기자]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이 오는 24~25일 대구시 달서구 두류공원 코오롱야외음악당 일대에서 열린다.

올해 12회째를 맞는 아시아 유일의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은 20개국 60개팀 200여명과 국내·외 관람객 10만여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은 몸을 캔버스 삼아 여러 가지 기법의 그림으로 꾸미는 ‘바디페인팅 어워드’, 환상적인 의상과 장식품의 조화로 화려함을 뽐내는 ‘환타지메이크업 어워드’를 직접 눈앞에서 즐길 수 있다.

또한 관람객들이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페이스페인팅, 네일아트, 이색 그래피티 포토존 운영 등 다양한 종류의 체험프로그램도 준비됐다.

뷰티 관련 전공자, 대학생,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 참가자 등을 대상으로 세계 바디페인팅 유명 아티스트를 초청한 바디페인팅에 대한 강의도 열린다.

특히 올해는 중국 상해 사진작가협회 회원 14명이 바디페인팅 작품을 직접 촬영하기 위해 방한이 예정돼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와 사진작가들의 축제의 장이 될 것이라 예상된다.

또한 사진작가들의 카메라에 담긴 대구의 관광 사진을 통해 대구의 명품 관광지를 널리 알리고 다가오는 ‘2020 대구·경북관광의 해’ 및 매력적인 대구를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번 축제는 천연염색, 부채페인팅, 캘리그라피, 페이스페인팅, 네일아트 등의 전시·체험을 통해 국내 뷰티산업의 대중화 및 활성화에 기여는 물론 뷰티관련 학원, 아카데미, 학과 학생들에게 새로운 일자리 창출의 촉매제로 침체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한 여름밤 도심에서 펼쳐지는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이 대구의 대표 관광축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며 “관광축제를 통해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고 외국 관광객이 넘쳐나는 대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