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속노조 유성지회 오체투지
금속노조 유성지회 오체투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금속노조 유성기업 아산영동지회 조합원들이 1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양재시민의 숲에서 현대자동차 본사 방면으로 노조파괴 책임자 처벌 및 해고자 복직 등을 촉구하며 오체투지 행진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