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문화재단, 시민기획 ‘와야문화축제’ 열어
김해문화재단, 시민기획 ‘와야문화축제’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시민기획축제 모습. (제공: 김해시) ⓒ천지일보 2019.8.19
2018년 시민기획축제 모습. (제공: 김해시) ⓒ천지일보 2019.8.19

연지공원서 열리는 대규모 강강술래

강강술래 플래시몹 참여자·서포터즈 모집

전연령대 참여 가능한 축제프로그램 구성

[천지일보 김해=김태현 기자] (재)김해문화재단(재단)이 오는 24일 오후 5시 연지공원에서 제2회 김해프린지 ‘와야문화축제’를 연다.

문화도시 예비사업인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의 하나로 마련된 이 행사는 시민추진단이 직접 기획하고 진행한다.

이날 오후 7시부터 연지공원 내 호수 둘레에서 진행되는 ‘연지술래’는 김해시민 전 연령대가 함께하고 즐기는 강강술래 퍼포먼스로 신명 나는 소리꾼의 선창과 함께 연지공원 호수를 중심으로 ‘청어엮자’ ‘남생아 놀아라’ 등의 놀이가 진행된다.

‘연지술래‘ 운영서포터즈를 신청할 경우 5시간의 봉사 시간이 인정되며 ’시민참여&모니터링’을 신청할 경우 간단한 후기작성 제출 후 2시간의 봉사 시간이 인정된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김해문화의전당 홈페이지 배너를 통해 참가 신청할 수 있다. 현장 당일 참여도 가능하다.

지난해 장유 율하동에서 개최된 ‘가야문화프린지’를 뒤이어 지난 5월부터 시민추진단을 구성해 일곱 차례의 회의 및 현장답사 등을 통해 ‘와야문화축제’를 기획했다.

모든 연령대의 시민이 축제를 즐기도록 지지하고자 연령대별 존을 구성, 숨겨진 재능이 있는 시민과 예술가가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세부프로그램으로는 ▲와라 놀이터(영유아zone) ▲한판 붙자! 살수대전(10대zone) ▲와야 슈퍼밴드(20대zone) ▲세상의 모든 ASMR(30대zone) ▲대화가 필요해(40대 zone) △청춘 회복 비타민(50-60대zone) ▲행복을 찍는 사진관(70대zone) ▲연지(連識)술래 퍼포먼스(전 연령대) 등으로 구성돼 오후 5~7시 연지공원 곳곳에서 모든 연령대가 참여할 수 있도록 진행된다.

연지술래 퍼포먼스 참여 및 축제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재)김해문화재단 문화도시사업단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와야문화축제’ 리플릿. (제공: 김해시) ⓒ천지일보 2019.8.19
‘와야문화축제’ 리플릿. (제공: 김해시) ⓒ천지일보 2019.8.1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