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독립문서 애국캠페인 펼쳐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독립문서 애국캠페인 펼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이 지난 15일 광복절을 맞아 독립문 인근에서 시민을 대상으로 광복절 관련 역사인식 캠페인과 독립문 환경 정화활동을 펼쳤다. 이날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이 역사인식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제공: bhc치킨)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이 지난 15일 광복절을 맞아 독립문 인근에서 시민을 대상으로 광복절 관련 역사인식 캠페인과 독립문 환경 정화활동을 펼쳤다. 이날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이 역사인식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제공: bhc치킨)

bhc치킨 대학생봉사단 태극기부채 배포

광복절 역사인식 높이고 환경정화까지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이 광복절을 맞아 독립문 인근에서 시민을 대상으로 광복절 관련 역사인식 캠페인과 독립문 환경 정화활동을 펼쳤다고 19일 밝혔다.

bhc치킨은 대학생 자원봉사단체인 ‘해바라기 봉사단’ 3기 1조는 광복절을 앞두고 지난 14일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한 독립문을 찾아 일반 시민들에게 태극기 부채를 나누어 주면서 광복절의 가치와 올바른 태극기의 의미를 알리는 등 광복절 관련 역사인식 캠페인을 전개했다.

‘독립문’은 1897년에 완공된 석조문으로 갑오개혁 이후 자주독립의 결의를 다짐하고자 중국 사신을 영접했던 영은문을 헐고 그 자리에 세워진 기념물이다. 독립문이라는 글씨가 새겨진 현판석 좌우에는 태극기가 새겨져 있는데 이는 당시 대한제국이 사용했던 공식 태극기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날 봉사단원들은 연이은 찜통더위로 지친 시민들에게 태극기 부채를 건네며 태극기 역사와 올바른 태극기 모양에 대해 설명을 하는 등 태극기에 대한 의미를 되새겼다. 또한 역사적인 건축물인 독립문이 잘 보존될 수 있도록 인근 환경정화 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해바라기 봉사단’은 bhc치킨의 사회공헌활동인 BSR의 일환으로 대학생들로 구성된 청년 봉사 단체이다. 현재 3기가 활동하고 있으며 봉사단원들은 우리 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곳에 도움을 주고자 기관 섭외를 비롯해 모든 것을 직접 기획하고 진행한다. 이에 bhc치킨은 활동에 따른 비용을 전액 지원하고 있으며 향후 활동별 우수자에게 소정의 장학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김동한 bhc치킨 홍보팀장은 “이번 봉사활동은 광복절을 맞아 자칫 지나치기 쉬운 태극기의 역사적인 의미를 되돌아보는 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따뜻한 공감대를 만들어 우리 사회가 더 건강해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bhc치킨 #bhc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