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아산교육지원청,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위생 점검
아산시-아산교육지원청,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위생 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아산=박주환 기자] 아산시청 전경. ⓒ천지일보 2019.4.17
[천지일보 아산=박주환 기자] 아산시청 전경. ⓒ천지일보 2019.4.17

‘학교 식중독사고 80% 개학과 동시에 발생’
“조리 종사자 개인위생관리 철저히 할 것”

[천지일보 아산=박주환 기자] 충남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아산교육지원청과 합동으로 오는 19~28일 10일간 가을 신학기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위생 점검을 진행한다.

아산시에 따르면 가을 신학기를 맞아 개학 초기 식중독 사고를 예방하고 안전한 학교급식 환경을 만들기 위해 합동점검을 시행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방학 동안 사용하지 않은 급식시설·기구 등의 세척·소독 관리 ▲식재료의 위생적 취급과 보관 관리 여부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보관 여부 ▲조리종사자 개인위생 관리 등이다.

아울러 학교납품 김치를 유상 수거해 충청남도보건환경연구원에 식중독균 검출 여부를 검사 의뢰해 점검 결과 식품위생과 직접적인 관련이 적은 경미한 사항은 현지 지도하고 중요 위반 사항에 대해서는 행정처분을 할 계획이다.

아산시 관계자는 “지난해 충남도내 학교급식 식중독 사고의 80%가 가을학기 개학과 동시에 발생했다”면서 “신학기 급식 재개 전 조리시설의 세척·살균·소독 등 청결 관리와 조리 종사자의 개인위생관리를 철저히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학교 급식소 관계자들이 급식안전관리에 보다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