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 개최
군산시,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15일 시청 대강당에서 광복회 전라북도지부 군산지회 주관으로 열린 제74회 광복절 경축식에서 참석자들이 만세삼창을 하고 있다. (제공: 군산시) ⓒ천지일보 2019.8.15
군산시가 15일 시청 대강당에서 광복회 전라북도지부 군산지회 주관으로 열린 제74회 광복절 경축식에서 참석자들이 만세삼창을 하고 있다. (제공: 군산시) ⓒ천지일보 2019.8.15

[천지일보 군산=김도은 기자] 군산시(시장 강임준)가 15일 시청 대강당에서 광복회 전라북도지부 군산지회 주관으로 제74회 광복절 경축식이 열렸다.

이날 경축식에는 강임준 군산시장을 비롯한 독립유공자 유족, 광복회원, 보훈단체장, 학생, 시민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식전공연으로 전주교대 부설초등학교 ‘푸른소리중창단’의 공연을 시작과 함께 일제강점기 군산역사 영상 시청을 통해 역사를 기억하고 우리의 현재를 다시 한번 되돌아볼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마련했다.

이어진 경축식은 국민의례, 전년권 광복회장의 기념사와 강임준 군산시장의 경축사, 광복절 노래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전년권 광복회 전라북도지부 군산지회장은 기념사에서 “오늘의 대한민국은 우리 선열들의 목숨을 건 피나는 투쟁으로 이뤄진 것임을 결코 잊어서는 안 될 것”이라며 “큰 어려움과 마주하는 지금 우리 선조들의 항일역사를 자긍심을 가지고 전 시민이 결집해 슬기롭게 위기 극복의 돌파구를 만들어나가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경축사를 통해 광복을 위해 몸 바치신 애국선열과 독립유공자 유가족께 경의를 표하고 “100년 전 군산3.5만세운동으로 항거한 선열들이 반드시 광복이 올 것이라는 희망 속에서 서로를 격려하며 고난을 이겨냈다”며 “시민들도 지금의 어려움을 반드시 극복할 수 있다는 낙관의 힘으로 지혜와 역량을 결집하고 서로를 격려하며 화합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