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민 휴가소감… “큰일이다”
지민 휴가소감… “큰일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지민이 휴가 소감을 전했다.

지민은 지난 12일 V앱 라이브 방송을 통해 휴가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지민은 휴가 계획을 묻는 팬들에게 ”저는 휴가 계획이 없다. 그래서 큰일이다”고 말했다.

이어 “저는 항상 혼자 있게 되면 별로 할 게 없어지는 것 같다. 되게 의미 없이 시간을 보낼 때가 많다. 뭘 해야 될지 잘 모르겠다. 아직”이라고 설명했다.

또 “휴가가 길어지면 저랑 남준이 형은 되게 힘들어했다. 지금은 좀 덜한데 예전에는 되게 실수하고 있는 느낌? 뭔가를 하거나 해야 하는데 쉬고 있으면 시간을 날린 느낌이 들었다. 그래서 ‘우리는 휴가가 길면 안 될텐데’라는 이야기도 했었다”고 전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1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방탄소년단이 데뷔 후 처음으로 공식 장기 휴가를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