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文정권, 정책 대전환 나서면 정치적 고려 없이 적극 협력”
황교안 “文정권, 정책 대전환 나서면 정치적 고려 없이 적극 협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중앙홀에서 제74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14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중앙홀에서 제74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14

대한민국 대전환 실천 목표 5가지 제시

“文대통령, 고집 꺾고 협력의 미래로 나가야”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문재인 정부에 대해 “지금이라도 잘못을 바로잡고 정책 대전환에 나선다면, 어떠한 정치적 고려도 없이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14일 오후 광복절 대국민 담화문에서 “이제라도 대한민국을 대전환해야 한다. 저와 한국당은 국정의 대전환을 이뤄내기 위해 모든 것을 걸고 싸워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내일은 제국주의 일본으로부터 나라를 되찾은 지 74주년 되는 광복절”이라며 “피와 땀으로 싸워 조국의 독립을 쟁취하셨던 순국선열들께 마음 깊이 경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이번 광복절이 우리 대한민국의 내일을 바꾸는 역사적 계기가 되기를 소망하고 있다”며 “오늘 국민 여러분께 희망과 번영의 새로운 대한민국에 대한 저의 꿈을 말씀드리고 우리 모두가 함께 나아가기를 호소드리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고 했다.

황 대표는 “현재 대한민국의 경제는 사면초가고 민생은 첩첩산중, 안보는 고립무원”이라며 “무엇보다 우리 국민의 마음에서 꿈과 용기가 사라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중앙홀에서 제74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14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중앙홀에서 제74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14

그러면서 “국민의 삶을 풍요롭게 만들고 국가를 안전하게 지키면서, 모두가 행복한 나라를 만드는 데 가장 적합한 길을 찾는 것이 정부와 대통령의 역할”이라고 강조하며 “문 대통령과 이 정권이 그 역할을 제대로 하고 있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반문했다.

황 대표는 문 대통령의 소득주도성장에 대해 “소득이 성장을 이끈다는 정책은 출발부터 틀렸다”고 비판하며 “기업이 활기차게 이윤을 창출하고 늘어난 소득이 다시 기업의 이윤 확대로 이어지는 경제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과도한 최저임금 인상이나 근로시간 강제 단축 등 반시장·반기업 정책을 반드시 바로잡겠다”고 약속했다.

황 대표는 대한민국 대전환 실천 목표로 ▲맞춤형 복지 정책을 통한 복지 사각지대 해소 ▲AI·바이오·서비스 산업 등 미래산업 육성에 박차 ▲증오와 갈등을 부추기는 정치를 끝내고 화합과 통합의 나라 만들기 ▲북핵의 완전한 폐기를 통한 한반도 평화의 새 시대 등을 제시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중앙홀에서 제74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14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중앙홀에서 제74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8.14

황 대표는 “지금 문재인 대통령과 이 정권은 대한민국을 잘못된 길로 끌어가고 있다”며 “자유민주주의는 퇴행하고 있고 시장경제는 내리막길을 걷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한국당은 2020 경제대전환 프로젝트와 새로운 외교·안보 정책도 완성을 목전에 두고 있다”면서도 “하지만 건강한 정책 경쟁이 가능하게 하려면 대통령과 이 정권의 무모한 고집부터 버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 대표는 “여야 없이 하나가 되어야 하고 국민의 마음을 모아 함께 이 위기에 맞서야 한다”면서 “문 대통령은 잘못된 고집을 그만 꺾고 새로운 협력의 미래로 나가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희 2019-08-14 22:46:21
정책 대전환이 뭘까요? 한국당이 제1야당이 되는거요? 먼저 한국당 소속분들 입을 아름답게 가꿔서 아름다운 말이 나오게 해줘요.

이경숙 2019-08-14 20:40:24
대안과 정책이 있는 정당이 되야

문지숙 2019-08-14 20:12:52
뭔 개소리? 니한테 누가 협력해달라든? 정신차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