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드니 흉기 난동, 구급차 실리는 부상자
시드니 흉기 난동, 구급차 실리는 부상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현지시간) 호주 시드니 킹 앤드 요크가에서 흉기 난동이 일어나 부상한 한 여성이 고통스런 표정으로 구급차에 실리고 있다. 경찰과 목격자들은 칼로 무장한 한 젊은 남성이 "신은 위대하다"라고 소리를 지르며 여러 사람을 향해 칼을 휘두르다 체포됐으며 이 과정에서 한 여성이 칼에 찔려 병원으로 실려 갔다고 전했다. (출처: AP/뉴시스)

(시드니=AP/뉴시스) 13일(현지시간) 호주 시드니 킹 앤드 요크가에서 흉기 난동이 일어나 부상한 한 여성이 고통스런 표정으로 구급차에 실리고 있다. 경찰과 목격자들은 칼로 무장한 한 젊은 남성이 "신은 위대하다"라고 소리를 지르며 여러 사람을 향해 칼을 휘두르다 체포됐으며 이 과정에서 한 여성이 칼에 찔려 병원으로 실려 갔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